기사검색
 

2018.09.24 (월)
칼럼
사설
인터뷰|모범
기획/연재
특집/인사말
김강배회장
인사|동정|봉사
> 여론광장
이은구칼럼- 역행 현상
 역행현상  주행차선으로 달리지 않고 반대차선으로 달릴 경우 역주행이라 한다. 역주행은 사고로 이어질 확률이 주행차로에서보다 몇 배 증가하고 사고 시 사상자가 많이 발생함은 물론 차량파손도 심하며...
김종호 칼럼- 목재법에 관심을
 목재법에 관심을 목재업계는 목재법에 대한 관심을 목소리를 통해 나타내야 한다. 목재법이 제정되고 시행령과 시행규칙 제정 작업이 이루어지고 있으나 너무 조용하다. 그러나 개인과 만나보면 아쉬움의 목소...
남기고 싶은 목(木)소리- 연재 50
성남기업(주) 김강배 회장 자서전청와대 본관 단독 시공 청와대를 설계하고 공사를 총 지휘한 것은 유희준 교수로 대학 5년 선배였다. 목재창호 부문을 맡은 나는 성남기업의 명예를 걸고, 우리가 해낼 수 있는 최고...
이은구칼럼- 좋은 환경의 기준
 좋은 환경의 기준 작물이나 채소가 잘 자라는 좋은 환경은 썩은 두엄이 많이 섞여 있는 밭이다. 맨땅에서는 작물, 채소, 나무 등 어떤 식물도 잘 자라지 않는다. 필자는 매일 40분 걷기를 한다. 점심식사 후 공...
이은구칼럼- 동서 관통 로를 만들어야
 동서 관통로 성사단계 필자가 2006년 01월 21일 제안했던 동서 관통로에 대한 칼럼이 성사단계에 이르렀다. 강화, 파주, 연천, 고성을 연결하는 동서 관통로(시장, 군수 협의회에서 추진하는 가칭 평화고속도로...
남기고 싶은 목(木)소리- 연재 49
 성남기업(주) 김강배 회장 자서전청와대 본관 단독 시공 청와대를 설계하고 공사를 총 지휘한 것은 유희준 교수로 대학 5년 선배였다. 목재창호 부문을 맡은 나는 성남기업의 명예를 걸고, 우리가 해낼 수 있는...
이은구칼럼- 자기 과시용 외래어 범람
 자기 과시용 외래어 범람 신문을 펼칠 때마다 새로운 용어가 등장한다. 대다수가 영문이지만 한자용어가 튀어나올 때도 많다. 그때마다 작은 글씨로나마 우리말 뜻풀이가 붙어서 이해를 돕고 있다. 그러나 몇 ...
남기고 싶은 목(木)소리- 연재 48
 마포구 용강동 중앙산업 부지가 은혜의 땅이었다면 청천동은 축복의 땅이었다. 성남기업은 청천동으로 옮기면서 당당한 법인으로 새 출발, 우리나라 중소기업의 일원으로 기업문화 조성에 한 몫 하면서 입지를...
이은구칼럼- 마이스터 고등학교 확대를...
 마이스터 고등학교 확대를... 부모는 누구나 자기 자식 잘 되기를 바라며 일생을 살아간다. 가장 서러웠던 기억을 무덤까지 갖고 가야하는 세대가 대학을 나오지 못한 기성세대일 것이다. 그렇게 간절했던 삶의...
이은구칼럼- 초라한 개선 30년 성과
 초라한 개선 30년 성과 필자가 기업을 경영하면서 가장 그리고 최장기간 끈질기게 추진하고 있는 것이 “개선운동”이다. 개혁은 일시적이고 강제적이어서 군사쿠데타나 독재정권이 부르짓는 구호이다. 그러나...
이은구칼럼- 부가세율 내려야...(2)
 부가세율 내려야...(2) “주식시장에 상장된 우량기업 1/4은 장사해서 이자도 못 낸다.”는 기사를 보았다. 모든 기업이 경쟁심화로 이익 없는 본전장사, 때로는 손해 보는 장사를 하고 있는 극한 상황에 빠져...
이은구칼럼- 외국어 달인제도
 외국어 달인 제도 관광차 홍콩에 갔을 때 가이드로부터 들은 이야기이다. 필자는 더 많은 것을 배우기 위해 여행지를 선정한다. 직원연수는 주로 우리나라와 인근에 있고 얻을 것이 많은 곳을 우선 선정한다. ...
남기고 싶은 목(木)소리- 연재 47
마포구 용강동 중앙산업 부지가 은혜의 땅이었다면 청천동은 축복의 땅이었다. 성남기업은 청천동으로 옮기면서 당당한 법인으로 새 출발, 우리나라 중소기업의 일원으로 기업문화 조성에 한 몫 하면서 입지를 다졌고...
창간축사- 파렛트컨테이너협회 서 병 륜 회장
 목재신문 창간 8주년 기념 축사 신록의 계절을 맞이하여 목재신문의 창간 8주년을 진심으로 축하드립니다. 지난 해 “2018년 동계올림픽 평창 유치!”의 기쁨에 찬 온 국민의 환호성을 떠...
창간축사- 한국합판보드협회 고명호 회장
2012년 목재신문 창간 8주년 기념 축사목재신문 창간 8주년을 맞이하게 된 것을 목재업계 가족들과 함께 진심으로 축하합니다. 목재신문은 2004년 5월 창간된 이래 신속하고 정확한 목재정보를 ...
이전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다음
회사소개 구독/광고안내 이용약관 개인보호정책 제휴안내 인터넷광고안내 자문위원단
  목재신문 Copyright(c) 2005 woodtimes.co.kr All rights reserved.
경기도 용인시 기흥구 신구로 52 삼구프라자 201호 Tel: 031) 286-8839 Fax: 031) 891-455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