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2018.09.24 (월)
칼럼
사설
인터뷰|모범
기획/연재
특집/인사말
김강배회장
인사|동정|봉사
> 여론광장
산림청, 목재산업 무시
 산림청, 목재산업 무시산림청은 목재산업을 진정으로 무시하고 있다.그 증빙으로 내년 산림청 예산 1조8천억여원 중 목재산업 활성화 예산은 거의 없기 때문이다. 또 산림청은 우리 산림에서 더 이상 할일이 없...
남기고 싶은 목(木)소리- 연재 55
 -  성남기업(주) 김강배 회장 자서전- 남기고 싶은 목(木)소리 -100년 기업의 토대구축 … 아들의 귀국아들 현준이가 성장하는 과정을 보면서 나는 내 어린 시절을 참 많이 회상했다. 내가 대학을 졸업 할...
이은구 칼럼- 강대국엔 찍소리 못하는 일본
 강대국엔 찍소리 못하는 일본 “고양이 앞에 쥐”라는 말이 있다.힘센 고양이 앞에 쥐는 고양이의 처분만 바라보는 미물에 불과하다.굼벵이는 주변의 조그만 충격에도 몸을 도르르 말아 죽은 시늉을 하고 있다...
이은구칼럼- 텃밭 취미가 특기 된다.
 텃밭 취미가 특기 된다. 채소값이 천정부지로 올라 주부들이 울상이다. 봉급은 쥐꼬리만하고 그나마 오를 기미도 없는데 채소값이 고기값보다 비싸니 주부들 근심이 이만저만이 아니다. 주부들이 준비하기 가장...
남기고 싶은 목(木)소리- 연재 54
-  성남기업(주) 김강배 회장 자서전- 남기고 싶은 목(木)소리 -3D 업종 기피와 중소기업 인력난내가 지향하는 성장과 발전의 핵심은 다름 아닌 성남가족의 행복추구에 있었다. 많은 임직원들이 열악한 업무환경...
남기고 싶은 목(木)소리- 연재 53
 -  성남기업(주) 김강배 회장 자서전- 남기고 싶은 목(木)소리 -IMF 외환위기로 인해 유례없는 경제적 위기를 겪었지만 한편에서는 전 국민의 금모으기 운동 등으로 한마음 단결을 보이는 등 개인주의나 ...
이은구 칼럼- 고졸시대
 고졸시대  이명박 대통령의 치적중 필자에게 가장 잘 한 것을 뽑으라면 ‘마이스터고’를 뽑겠다. 고등학교는 원래 전인교육이 목적이었다. 그러나 오래전부터 입시교육의 전진기지로 변질되었다. 한참 자...
이은구 칼럼- 준조세 폭탄 속 살아남기
 준조세 폭탄 속 살아남기 요즘 소기업과 자영업자들은 장기간 경기침체로 개점휴업 상태다. 인건비 일부라도 보전해야 하고 장비 놀리면 녹슬어서 못쓰게 되며 그나마 있는 거래처 떨어질까봐 어쩔 수 없이 일...
남기고 싶은 목(木)소리- 연재 52
성남기업(주) 김강배 회장 자서전 IMF 외환위기 우리 성남기업의 경우도 IMF 외환위기는 위기가 아닌 성장의 기회가 되어 주었다. 연륜이 짧고 재무구조가 허약한 부실 건설사들의 잇따라 도산하는 바람에, 우후죽순...
이은구 칼럼- 삼국동맹
 삼국동맹 아버지 형제의 자손은 모두 사촌간이다. 명절이나 제사가 아니라도 사촌끼리는 자주 만나 의논하고 음식도 나누어 먹는 아주 가까운 친척이다. 사촌끼리는 친하게 지내면서 가끔 의견충돌도 있지만 싸...
이은구칼럼- 위안부 역발상
 위안부 역발상 “개 같은 놈”, “개새끼” 등은 상대방과 다툴 때 툭툭 튀어 나오는 쌍소리다. 사람은 남녀가 성관계를 할 때 가려진 곳에서 그것도 불안하여 캄캄한 밤에 아무도 모르게 하는 것으로 알고 또...
이은구칼럼- 칭찬꺼리 찾기
 칭찬꺼리 찾기 『칭찬은 고래도 춤을 추게 한다.』는 책이 있다. 인간관계에서 긍정적인 생각과 상대방을 칭찬하고 격려하는 것이 중요하다는 것을 모르는 사람은 별로 없다. 그럼에도 실제 행동으로 나타나지...
이은구칼럼- 통일 비용 나부터 준비한다.
 통일 비용 나부터 준비한다. 8월 15일은 60주년 되는 광복절이었다. 남측은 물론 북측에서도 전세기를 동원하여 대규모 행사 단이 왔다. 일본, 미국을 비롯한 전 세계에서 교포들이 참여했다. 해외에서 온 동포...
남기고 싶은 목(木)소리- 연재 51
 성남기업(주) 김강배 회장 자서전 IMF 외환위기 우리 성남기업의 경우도 IMF 외환위기는 위기가 아닌 성장의 기회가 되어 주었다. 연륜이 짧고 재무구조가 허약한 부실 건설사들의 잇따라 도산하는 바람에, 우...
이은구칼럼- 한류바람 불 붙어라!
 한류바람 불 붙어라! 수년 전 고양시 장항동 일대에 월드타운을 만들자는 제안을 한바 있다. 월드타운은 기반시설만 자치단체 또는 국가에서 해주고 세계 각국에서 자기네 나라의 문화와 발전상 등을 홍보하는...
이전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다음
회사소개 구독/광고안내 이용약관 개인보호정책 제휴안내 인터넷광고안내 자문위원단
  목재신문 Copyright(c) 2005 woodtimes.co.kr All rights reserved.
경기도 용인시 기흥구 신구로 52 삼구프라자 201호 Tel: 031) 286-8839 Fax: 031) 891-4553